훈련 전 선수단과 미팅하는 이만수 감독



맥스 배너블 타격코치와 인사하는 주장 박정권 선수



왼쪽부터 조이 코라 수비, 작전 인스트럭터, 이만수 감독, 맥스 배너블 타격코치



올 시즌 SK의 방망이는 우리에게 맡겨라! 맥스 배너블, 최경환 타격 코치









선수들의 스트레칭 타임



최정 선수의 수비 장면



'포토 스토리 > 아웃사이드 포토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플로리다 캠프 투수들  (0) 2013.02.04
[130122] 플로리다 캠프  (0) 2013.01.23
[130121] 플로리다 캠프  (0) 2013.01.22
2013년 신년식  (0) 2013.01.08
인천 연고팀 최초 시즌 100만 관중 돌파!!  (0) 2012.11.13
2012 SK와이번스 팬페스트  (0) 2012.11.13
Posted by SK와이번스

댓글을 달아 주세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