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12시즌 성적: 53경기 / 2 4 30세이브 평균자책점 2.20 (피홈런 0, WHIP 0.86, K/BB 6.11, 승계주자 실점 허용률 0.115)

 

최근 몇 년간 SK 와이번스 마운드의 핵으로 활약한 정우람. 최강의 좌완 셋업맨으로 이름을 알렸지만 마무리 투수로 시즌을 시작한다. 시즌 시작 전 마무리투수로 낙점한 엄정욱의 구위가 생각보다 좋지 않았기 때문이다. 정우람은 프로 데뷔 후 7년간 16개의 세이브를 기록했지만 풀타임 마무리로 나서는 것은 처음. 부담을 가질 수 밖에 없었다. 하지만 정우람은 4월 한 달간 8경기에서 무실점 행진을 이어가며 변신에 성공했다.

 

하지만 5월과 6월 잔 부상과 컨디션 난조로 힘든 시간을 보냈다. 세이브는 차곡차곡 쌓아갔지만 컨디션이 좋을 때의 좋지 않을 때의 차이가 너무 컸다. 6 12일부터 경기에 등판하지 않으며 휴식을 취한 정우람은 결국 6 21일 이두근염으로 1군 엔트리에서 말소된다. 휴식을 취하며 재활에 전념한 정우람은 전반기 막판 복귀하여 팀의 승리를 지켜낸다. 전반기 성적은 1 3 14홀드

 

후반기 시작과 함께 정우람은 더 강력해진 모습으로 돌아왔다. 후반기 24번의 등판에서 단 한 경기에서만 실점했고 1개의 승리와 16개의 세이브를 추가했다. 또한 마지막 등판이었던 10 1일 한화전에서 시즌 30번째 세이브를 따내며 지난 2003년 조웅천이 세운 팀 최다 세이브 타이기록을 세우며 시즌을 마무리한다.

 

 

 

시즌 성적은 2 4 30세이브 평균자책점 2.20. 뿐만 아니라 WHIP 0.86(팀 내 1)을 기록하며 짠물 피칭을 보여줬다. 더 대단한 것은 정규시즌에서 단 한 개의 홈런도 허용하지 않았으며, K/BB 비율이 6.11에 달할 정도로 완벽한 제구력을 선보였다. 마지막으로 불펜 투수에게 중요하다고 할 수 있는 승계주자 실점 허용률은 0.115(26명의 승계 주자 중 3명에게 실점 허용)를 기록하며 20명 이상의 승계 주자를 기록한 투수 중 1위를 차지했다. 기록에서 볼 수 있듯이 정우람은 위기에서 더 강한 모습이었다.

 

정우람은 최근 4년간 평균 72경기에서 82이닝을 소화했다. 하지만 올 시즌 마무리 투수로 등판하면서 단 49이닝만을 소화했다. 최근 어깨에 누적된 피로를 털어낼 수 있는 시간이되었다. 또한 올 12월 군입대가 예정되어 있는 만큼 재충전을 가지고 싱싱한 어깨로 돌아 올 것으로 보인다. 생애 첫 풀타임 마무리에서 기대 이상의 성적을 보여준 정우람. 군 복무 후 이전의 위력적인 모습으로 돌아오길 기대해본다.

 

- 팬 여러분이 가지고 있는 정우람 선수와의 추억(시즌 명장면, 에피소드, 출연한 TV프로그램 등 관련된 다양한 정보)를 댓글로 공유해주세요^^

 

Posted by SK와이번스

댓글을 달아 주세요